Menu

새로운 기가뉴스 회원들과 접속이 더 편리한하고 14일 연장 무료 시험판 유스넷!

이 뉴스 항목은 6개월 이상되었습니다. 제시된 정보가 더 이상 현재 Giganews 서비스나 제공물을 반영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세계를 이끄는 프리미엄 유즈넷 프로바이더, 기가뉴스는 기가뉴스 유즈넷 네트워크를 통한 새로운 국제적인 멀티미디어 콘텐츠 및 토론을 공유하고 다운로드 하는 것을 더욱더 쉽게 하는 저비용 멤버쉽을 제공합니다.® 새로운 멤버십 옵션 뿐만 아니라, 기가뉴스는 Silver와 Bronze 패키지를 구매하는 멤버들에게 추가적인 비용없이 다운로드 허용량을 늘리고 있으며, 14일의 무료 체험 멤버쉽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기가뉴스의 새로운 저 비용 멤버십은 세계 곳곳에 있는 광범위한 범위를 사람들에게 유즈넷 접근을 제공하기 위해 설계되었습니다. 각국의 기가뉴스 멤버들은 친구들이나 가족들에게 보다 쉽게 유즈넷을 알리기 위해 낮은 가격의 멤버쉽을 요구해 왔습니다. 체험 기간을 3일에서 14일로 늘린 것 또한 유즈넷을 체험하기를 원하는 새로운 유즈들에게 많은 도움을 줄 것입니다.

Giganews 회원 자격과 무료 시험 기간의 연장에 관한 세부 사항은 회사의 웹사이트에서 찾아보실 수 있습니다 http://www.giganews.com.

" 고급 Usenet의 대표적인 판매자로서 기간뉴스는 완벽한 서비스로서 그 이름을 알리고 있습니다. 저희는 또한 저렴한 멤버십 비용과 더 많은 사람들이 기간뉴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14일이라는 긴 trial기간을 제공하는 것으로 그 명성의 범위를 넓히고 있습니다."

이러한 새로운 멤버십과 더불어, 기가뉴스는 현재 Silver 회원들을 위한 다운로드 허용치를 한달 35 기가비이트로 Bronze 회원을 위한 허용치를 한달 10기가 바이트로 현재 회원들에게 추가 비용 없이 늘리고 있습니다.

멤버십 옵션 강화, 내려 받기 할당 증설, 14일의 무료 체험들이 보다 낳은 서비스 제공과 유즈넷의 보다 낳은 가용성을 위한 기가뉴스 경계 전략의 일부분입니다. 지난 한해 동안 기가 뉴스는

Giganews는 회원들을 위해 계속해서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할 것입니다. 이는 회원들을 위해 더 나은 경험을 제공하고 그 어느때 보다 유즈넷 접속을 쉽게 해줄 것입니다.

Giganews는 Giganews, Inc.의 상표입니다. 이 문서의 모든 다른 상표는 해당 소유자의 자산입니다..

RSS 최신 뉴스

세계 최고의 유즈넷 서비스를 받으세요! 무료 체험 시작

Giganews®와 Giganews 로고는 Giganews 사의 등록 상표입니다. ©2016 Giganews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