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Giganews는 기존의 회원들을 위한 고객 사용자이름을 지원합니다

2008. 6. 9.

이 뉴스 항목은 6개월 이상되었습니다. 제시된 정보가 더 이상 현재 Giganews 서비스나 제공물을 반영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세계 최대의 프리미엄 Usenet 서비스 공급자인 Giganews, Inc.는 현재 신규 및 기존 회원에게 사용자 정의된 사용자 이름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Giganews의 이 신규 기능 지원은 회원들의 사용자 경험을 향상시키려는 노력입니다.

현재 신규 Giganews 회원은 Giganews 계정 가입 시 자기 고유의 사용자 이름 을 만들 수 있습니다. 기존 회원도 절차가 매우 간단합니다.

기존 Giganews 회원은 Giganews 제어판에 서명하고 제어판 홈페이지의 "사용자 이름 변경" 링크를 선택하기만 하면 됩니다. 기존 회원은 여기서 원하는 사용자 이름을 입력하고 "사용자 이름 변경"을 클릭합니다. 기존 회원의 변경된 신규 사용자 이름은 변경 신청 후 15분 이내에 활성화됩니다.

"Giganews는 인테넷 사용자들로 구성된 회사입니다. 모든 당사 직원은 다양한 웹사이트와 서비스에 대한 모든 사용자 이름을 기억하기가 얼마나 어려운지 이해하고 있습니다. 회원이 고유의 사용자 이름을 생성하도록 함으로써 Usenet 커뮤니티의 회원 입장에서 사용자 경험을 향상시키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라고 Giganews 마케팅 및 영업 VP인 데이비드는 말합니다.

이 신규 기능은 사용자 이름을 더 쉽게 기억할 수 있도록 Giganews 회원들이 요청한 결과 개발되었습니다.

Giganews는 Giganews, Inc.의 상표입니다. 이 문서의 모든 다른 상표는 해당 소유자의 자산입니다..

RSS 최신 뉴스

세계 최고의 유즈넷 서비스를 받으세요! 무료 체험 시작

Giganews®와 Giganews 로고는 Giganews 사의 등록 상표입니다. ©2016 Giganews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