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100Gbps 장벽을 깨뜨리는 AMS-IX 최초 인터넷 월드와이드

2005. 10. 25.

Amsterdam Internet Exchange는 동종업체 교환을 통해 대대적인 성장을 체험합니다

이 뉴스 항목은 6개월 이상되었습니다. 제시된 정보가 더 이상 현재 Giganews 서비스나 제공물을 반영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현재 Amsterdam Internet Exchange(AMS-IX) 지수는 인터넷 거래에 대한 데이터 전송 속도에서 초당 100기가비트의 처리량을 달성하여 세계 기록을 달성했습니다. 국제적으로 연결된 220개 이상의 당사자와 함께 이 새로운 기록은 인터넷 전송에 대해 세계에서 가장 큰 독립적 교환 지점 중 하나로서 가지는 네덜란드 피어링 교환의 지속적인 위치를 반영합니다.

비영리 거래소인 AMS-IX는 지난 해 10월에 시작된 10GE(초당 기가비트 이더넷) 피어링 서비스의 개시를 통해 부분적으로 이 대규모 성장이 가능하게 되었습니다. 10GE 피어링 서비스를 통해 거래소 회원은 최종 사용자' 사이에 잠재적으로 더 빠른 연결을 구축하면서 더 많은 인터넷 전송을 처리할 수 있습니다.

"당사는 올해 말 이전에 30개 이상의 회원사가 10GE 피어링 서비스에 가입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라고 AMS-IX의 CEO인 Job Witteman이 말했습니다. "이러한 결과를 통해 AMS-IX는 피어링 거래의 유럽 시장에서 고유한 위치를 점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고대역폭 인터넷 응용프로그램이 증가하고 있기 때문에 인터넷 대용량이 필요합니다. "풍부한 미디어 콘텐츠는 광대역 최종 사용자에게 비디오, 음악, 게임 또는 다운로드를 제공하기 위해 가능한 최고의 연결 및 처리량이 필요 합니다."라고 AMS-IX의 국제 회원사 중 하나인 Limelight Networks의 운영 VP인 Gary Baldus가 말했습니다. "당사는 몇 개의 세계 최대 규모의 미디어 회사를 대신해 고대역폭 제공을 위해 AMS-IX 와의 10GE 파트너십을 활용하고 있습니다."

AMS-IX 플랫폼에 연결된 회원사에는 Giganews 및 XS4ALL과 같은 콘텐츠 제공자, 호스팅 제공자, VoIP 운영자 및 이동 통신 운영자뿐 아니라 인터넷 서비스 공급업체(ISP) 및 통신 서비스 업자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러한 지속적인 성장은 AMS-IX가 인터넷의 번영을 위해 네덜란드 및 국제적으로 수행하는 중요한 역할을 입증합니다."라고 XS4ALL의 CTO인 Simon Hania가 말했습니다. "적절한 기술적 운영 다음으로 XS4ALL는 중요한 인프라의 연속성에 초점을 둔 업계 자체 조직의 예로서 AMS-IX 지배 구조를 기꺼이 받아들입니다."

Giganews 뉴스 그룹은 세계 최대 규모의 USENET 뉴스 그룹 제공업체이며 최근에 AMS-IX 회원사가 되었습니다. "지난 해 당사가 가입했을 때 AMS-IX에서 피어링을 통해 전송할 수 있는 피어링 파트너의 수 및 볼륨에 놀랐습니다. 가입 후 바로 당사의 최초 1GE 연결 한계를 넘어섰으며 결과적으로 당사는 10GE 피어링 서비스에 조기에 가입했으며 볼륨은 전보다 믿을 수 없는 속도로 성장해 왔습니다. 프리미엄 뉴스 그룹 서비스는 유럽에서 매우 인기가 높으며 800일 이상의 텍스트 보존일 및 ~60일 바이너리 보존일에 대한 최근 업그레이드를 통해 Giganews는 현저한 트래픽 증가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당사는 늘어나고 있는 고객의 Usenet 뉴스 그룹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AMS-IX 연결에 의존하고 있습니다."라고 Giganews의 CEO인 Jonah Yokubaitis는 말합니다.

AMS-IX에 대해서

AMS-IX (암스테르담 인터넷 익스체인지) 는 중립적/독립적 비영리 IX로 1990년대 초부터 서비스를 제공해 왔다. AMS-IX 플랫폼은 모든 종류의 IP 트래픽(데이터 혹은 VoiP) 을 위한 양질의 non-blocking 전문 피어링 서비스이다. AMS-IX는 전 세계 최초로 이동 피어링 포인트인 Global GPRS 로밍 익스체인지(GRX)와 Mobile Data Exchnge(MDX) 및 멀티캐스트 피어링 서비스를 하는 방송 트래픽 솔루션을 호스팅하고 있다.

Giganews는 Giganews, Inc.의 상표입니다. 이 문서의 모든 다른 상표는 해당 소유자의 자산입니다..

RSS 최신 뉴스

세계 최고의 유즈넷 서비스를 받으세요! 무료 체험 시작

Giganews®와 Giganews 로고는 Giganews 사의 등록 상표입니다. ©2016 Giganews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