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Giganews는 바이너리 리텐션 700일에 이르는 최초 유스넷 제공자입니다.

이 뉴스 항목은 6개월 이상되었습니다. 제시된 정보가 더 이상 현재 Giganews 서비스나 제공물을 반영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오늘날 Giganews는 700일의 고급 바이너리 리텐션에 이르렀으며, 매일 기준으로 리텐션을 계속적으로 추가할 계획입니다. 유스넷 제공자 산업을 주도하는데 장기적으로 헌신함으로써, Giganews는 현재 회원들에게 700일 서비스—와 —109,000 기존 뉴스그룹에 대한 고급 바이너리 리텐션을 제공합니다. 사람들부터 서버에 이르기까지, Giganews 팀과 인프라 기능은 한 지붕 아래에서 유스넷 서비스를 더 원만하고 신속하게 제공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일합니다. 이런 수준의 품질과 장기간 기사에 이르는 최초 유스넷 제공자를 이용할 수 있으며, Giganews는 한계를 뛰어넘으려 노력하고, 전세계 회원들에게 가능한 한 최고 수준의 유스넷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끊임없이 혁신하고 있습니다.

대부분으 유스넷 제공자들은 인프라와 인하우스 기술적 전문가들이 부족하여 성공적으로 일별 리텐션 증가 및 최고 품질의 최신의 서비스 유지를 할 수 없습니다. Giganews 서비스는 기초부터 인하우스를 구축하고, 서버의 멀티 리던던트 네트워크를 구동하며, 직원들은 직접적인 기술 지원이 가능하도록 하루 24시간x1년 365일 근무합니다.

멀티 리던던트 시스템과 고급 확장가능 플랫폼의 글로벌 인프라를 가짐으로써, Giganews는 장기적인 고급 바이너리 리텐션의 탄탄한 역사를 가지며, 회원들은 점차 많은 혁신적 기능들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 2006 11월 Giganews 회원들에게 SSL 암호화 제공하여, 유스넷 브라우징 보안을 증가시킴
  • 2007년 4월 Giganews 고급 바이너리 유지 120일에 이르렀습니다.
  • 2007 5월 소개 Giganews Accelerator, 회원들이 헤더를 압축할 수 있고, 256비트 SSL 암호화를 가능하게 하는 소프트웨어 기반 뉴스 프록시
  • 2008, 9월 고급 바이너리 리텐션 240일
  • 2009년 3월 고급 바이너리 리텐션 365일
  • 2009, 11월 Giganews 베타에 Diamond 회원 초대VyprVPN, 온라인 브라우징 보안을 증가시키는 개인 가상 프라이빗 네트워크
  • 2010년 3월 Giganews Diamond 회원을 위한 포함 기능으로서 VyprVPN을 추가합니다
  • 2010년 7월 고급 바이너리 리텐션 700일

Giganews 직원들은 프리미엄 유스넷 체험 생성에 열정적이며, 기본부터 신뢰성을 제공하는데 촛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Giganews는 하드웨어를 보유하며, 소프트웨어를 설계하고, 자체 네트워크 상에서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Giganews의 유스넷 서비스는 무제한 속도, 100% 업타임, 기사의 연도에 관계없이 완벽한 작성을 제공합니다.

당사 정보

Giganews, 세계 최대 규모, 가장 신뢰할 수 있는 유스넷 제공자 10여 년 동안, 속도와 신뢰성을 최대화하도록 마련된 독점적, 확장가능한 플랫폼을 통하여 어떤 상대와도 비교할 수 없는 뉴스그룹 접속을 제공합니다. Giganews는 개인은 물론, 200여 개국의 최대 인터넷 서비스 제공자들, 통신 업체들, 멀티 서비스 제공자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하여, 세계 최고의 유스넷 집합체를 이룹니다. 매일 매일 다른 어떤 제공자보다 더 많은 기사들이 Giganews를 거칩니다. 또한, Giganews 뉴스그룹 아카이브는 페타바이트 (PB) 저장 용량을 요하는 70억 개 이상의 기사들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Giganews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http://www.giganews.com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Giganews는 Giganews, Inc.의 상표입니다. 이 문서의 모든 다른 상표는 해당 소유자의 자산입니다..

RSS 최신 뉴스

세계 최고의 유즈넷 서비스를 받으세요! 무료 체험 시작

Giganews®와 Giganews 로고는 Giganews 사의 등록 상표입니다. ©2016 Giganews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