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당사 정보

전 세계 170여개국에서 소비자, 인터넷 서비스 공급자, 통신 회사 및 다중 서비스 운영자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 Giganews는 Usenet 서비스의 확실한 업계 선두입니다.

1994 - 어떻게 이 모든 사업이 시작되었는가?

1994년 말에 선견지명이 있었던 여러 사업가가 Sun SPARC Classic Workstation을 바탕으로 맨 처음으로 인터넷 서비스 공급업체 중 하나를 설립했습니다. 이 워크스테이션은 Giganews가 제공한 최초의 뉴스 서버가 되었습니다.

이 사업가들은 현존하는 최고의 뉴스 제공 서비스를 구축하고 인터넷 서비스의 새로운 표준을 만드는 데 전념했습니다. 비록 새로운 계층 구조와 뉴스 그룹의 지속적인 검색 및 추가로 높은 수준의 서비스를 제공했지만 Giganews는 한 단계 더 발전하여 강력한 글로벌 피어링 장치를 만들어 전 세계 어디서나 거의 즉각적인 기사 및 게시물의 제공을 보장했습니다.

뉴스 제공 서비스의 규모가 커짐에 따라 Giganews는 추가적인 저장장치를 제공하여 보존 용량을 유지했으며 서버 관리에 새로운 방법을 시행하여 지속적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었습니다.

1998 - 빠르게 확장하는 뉴스 그룹 서비스

1998년 여름에 Giganews는 공식적으로 전 세계에 뉴스 서버를 공개하여 고객 친화적인 웹 사이트 포털 인터페이스를 시작했습니다. 타사 독립 뉴스 서비스가 인터넷 공동체에 설립되기 시작함에 따라 Giganews의 고품질 뉴스 제공 및 모범적인 고객 서비스의 약속은 알려지기 시작했으며 제공 서비스가 확장되었습니다.

2000 - 광대역 Usenet으로의 이동

광대역 옵션이 더 일반적이 되면서 Giganews는 재빠르게 변화하는 인터넷의 모습을 인식했을 뿐 아니라 고객 요구 사항에 따라 제공 서비스를 수정했습니다.

2005 - 업계 리더십을 향한 규모, 속도 및 품질의 우수성

지난 여러 해 동안 Giganews 뉴스 제공의 규모는 현저하게 성장했으며 매일 수억 개의 기사가 Giganews 서버에 저장되었습니다. Giganews는 다중 인터넷 백본에 여러 곳에 위치한 Gigabit+ 연결을 활용하고 업계에서 가장 높은 보존 용량을 제공하여 제공 속도를 최적화시키고 있습니다.

다양한 상향 라우팅이 가동 중지를 방지한 인프라를 제공하며 요청한 기사가 인터넷이 허용하는 속도만큼 가능한 신속하게 제공되도록 보장합니다.

Usenet의 현저한 성장으로 인해 Giganews는 계속적으로 혁신적인 서버 및 저장장치 관리를 도입하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n Giganews 클러스터는 보존 및 완성도에 있어서 Usenet 산업에서 가장 높은 표준을 설정하고 있고, 고객은 다음과 같은 업계 선두의 보존 용량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 2367 일 바이너리 뉴스그룹
  • 4912 일 텍스트 뉴스그룹
  • 99%+ 완료율
세계 최고의 유즈넷 서비스를 받으세요! 무료 체험 시작

Giganews®와 Giganews 로고는 Giganews 사의 등록 상표입니다. ©2016 Giganews 사.